KIA 타이거즈 새내기 이의리! 체인지업 마스터 투구!

KIA 타이거즈 새내기 이의리! 체인지업 마스터 투구!

토토뱅크 0 23 04.29 10:24

KIA 타이거즈 새내기 이의리! 체인지업 마스터 투구! 



59a5c76f372b44a910e6666d7462579e_1619505026_0472.jpg
 


 KIA 타이거즈 새내기 이의리 선수가 체인지업 투구를 완벽하게 구사하며 많은 팬들에게 찬사를 받고 있습니다.


 3번 등판했던 신인 선수인 이의리 선수는 모든 등판마다 놀라운 투구로 팬들에게 각인이 되었습니다.

시즌 초 8일 키움 히어로즈를 상대로 데뷔 전에서 박병호 선수에게 홈런을 맞았지만 5이닝 동안 무득점이라는 쾌거를 이루었습니다.


 15일 롯데 자이언츠의 초신성 투수 김진욱 선수와 맞붙은 선발전에서 삼진 7개로 호투를 했으나 4이닝 3실점으로 아쉽게 마운드에서 내려왔습니다. 또 22일 LG트윈스와의 경기에서 6이닝 동안 1실점으로 강판했으나 구원진 선수가 동점을 허용하며 아쉽게 첫승을 놓쳤습니다.


 3번의 등판에서 많은 삼진을 잡고 실점을 크게 허용하지 않은 이의리 선수는 장래가 기대되는 선수입니다. 145km의 패스트 볼도 장점이지만 슬라이더, 체인지업 등 왼손 투수의 계보를 이어갈 선수라고 평가를 받고 있습니다.


 27일 오늘 인터뷰에서 이의리 선수는 " 모든 부분에서 좋아지고 있다"라며 스스로 만족스럽다고 말했고 "신인이기 때문에 용서받을 수 있는 기회와 코치를 받을 수 있어서 부담 없이 던졌는 게 호투를 할 수 있었던 방법이었다"라며 말을 덧붙였습니다.


 기본 체력 운동도 열심히 하고 있으며 웨이트와 투수로서 도움 되는 모든 근력운동을 꾸준히 하는 부지런함을 보이는 이의리 선수는 데뷔 이후 체인지업을 더욱 잘 구사를 하면서 팀의 든든한 인재가 되었습니다. 고교시절 제구가 좋지 않았던 체인지업이 완벽하게 적응하면서 강력한 무기가 되었습니다.


 빠른 패스트볼로 평균 구속 147km로 수준급 제구와 호투를 보이며 가끔 선수들에게 혼란을 주는 체인지업 투구에 윌리엄스 감독도 칭찬을 아끼지 않았습니다.


 단기적인 목표로 올림픽 무대를 꿈을 꾸고 늘 메이저리그 영상을 보면서 공부 중인 이의리 선수는 지금과 같은 투수를 보인다면 더욱 좋은 결과를 만들며 메이저리거가 될 수 있는 인재가 될 수 있다고 내다보고 있습니다. 

Comments


Category
설문조사
결과
방문자현황
  • 현재 접속자 743(116) 명
  • 오늘 방문자 1,340 명
  • 어제 방문자 1,295 명
  • 최대 방문자 3,416 명
  • 전체 방문자 201,504 명
  • 전체 게시물 949,199 개
  • 전체 댓글수 23 개
  • 전체 회원수 49,604 명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