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지 언론 석현준 군대 가지 않기 위해 프랑스 귀화 추진 보도

현지 언론 석현준 군대 가지 않기 위해 프랑스 귀화 추진 보도

토토뱅크 0 24 05.03 22:06

현지 언론 석현준 군대 가지 않기 위해 프랑스 귀화 추진 보도 



093bda8891993e11d49460e7afd5b8b4_1619931234_1102.PNG

 


 석현준은 올해 너무 골치 아픈 일을 겪게 되었다. 석현준은 어린 나이때부터 해외로 진출해서 선수 생활을 해왔다. 하지만 대한민국 남자라면 겪어야 될 일이 병역의무이다. 스포츠 선수에게 병역은 매우 큰 부담이다.


 석현준 나이는 올해 30살이 되었다. 현재 병역 의무를 이행하지 않아 여권이 무효화되었다. 이런 석현준이 프랑스 귀화를 추진 중이라는 현지 언론의 보도가 나왔다.


 석현준은 지금 프랑스 2부 리그 트루아에서 뛰고 있다. 병역의무 기피자 명단이 석현준의 이름이 올라갔다. 석현준은 만 29세 되던 때 4월 1일까지 한국으로 귀국을 해야 했지만 귀국하지 않고 계속 프랑스에 머무르고 있었다. 그래서 병역법 위반 혐의를 받고, 형사 고발을 당했다.


 석현준은 지금 너무 난감한 상황에 처해 있다. 그리고 한편으로는 이해가 가는 부분은 있다. 지금 현재 코로나 사태 때문에 귀국을 하게 된다면 지금 현재 뛰고 있는 소속팀에서의 올 시즌 선수 생활은 뛰지 못하는 상황이 오게 되며, 만약 군대를 가게 된다면 석현준 선수는 자신의 커리어가 중단이 될 수가 있다.


 하지만 이해가 되는 부분은 있지만 대한민국의 국민이라면 병역 의무에 대해서 이행을 해야 되는 것은 당연한 일이다. 지금 현재 병무청은 석현준의 여권을 무효화 시킨 상태이다.


 하지만 지금 현지 언론은 석현준이 프랑스로 귀화를 준비 중이라고 보도를 했다. 프랑스 국적을 취득하기 위해서는 프랑스에서 5년 거주를 해야 하는데 아직 석현준은 5년을 채우기 위해서는 2022년이 되어야 충족이 된다고 말했다.


 그리고 현지에서 거주의 목적의 귀화 취득권을 얻기 위해서는 그 나라 언어를 구사할 수 있어야 한다. 하지만 지금 석현준은 프랑스어를 잘 하지 못하고 있으며 그 충족을 얻기 위해서 프랑스 공부를 열심히 하고 있다고 전했다.


 대한민국 운동선수들은 세계대회에서 메달을 따게 된다면 병역혜택을 주는 제도가 있다. 이미 손흥민과 황의조는 2018년 자카르타 아시안게임에서 금메달을 따서 병역 혜택을 받았다. 그 당시 석현준은 부상 때문에 아시안게임에 출전을 하지 못하였다.


 석현준의 담당 변호사는 한국 국적의 예술가나 운동선수들이 35~36세까지 병역 의무를 연장을 했던 적이 있다. 이 나이쯤 간다면 석현준 역시도 은퇴를 생각해야 되는 나이고 선수 생활에도 지장이 되지 않으니 잘 합의를 해서 좋은 방법을 찾겠다고 말했다.


 하지만 현재 석현준의 팀의 감독은 석현준의 귀화 신청에 대해서는 금시초문이라고 말했다. 대한민국 국민들은 유명 인사의 병역 기피에 대해서 아주 민감한 반응을 보이고 있다. 예전 유승준 사건이 그 의미이다. 그렇기 때문에 잘 마무리를 할 수 있기를 바란다.

Comments


Category
설문조사
결과
방문자현황
  • 현재 접속자 736(112) 명
  • 오늘 방문자 1,338 명
  • 어제 방문자 1,295 명
  • 최대 방문자 3,416 명
  • 전체 방문자 201,502 명
  • 전체 게시물 949,180 개
  • 전체 댓글수 23 개
  • 전체 회원수 49,599 명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